NBA 최다 연패 신기록 나올까?’ 기적 없었던 DET, 최다 타이 28연패 불명예

Estimated read time 1 min read

1위 팀을 잡을 뻔했으나 결국 패배를 맛봤다.

디트로이트 피스톤스는 29일 보스턴 TD 가든에서 열린 2023-2024 NBA 정규시즌 보스턴 셀틱스와의 경기에서 122-128로 패했다.

디트로이트는 이날 패배로 28연패에 빠졌다. 28연패는 NBA 역대 최다 연패의 불명예. 역사를 거슬러가면 2014-2015시즌과 2015-2016시즌에 걸쳐 필라델피아가 28연패를 당한 바 있으며 디트로이트의 기록과 타이다. 디트로이트는 2023년 마지막 경기인 토론토전마저 패하면 역대 최다 연패 신기록을 쓰게 된다.

전반 한때 21점 차까지 앞서며 연패 탈출 희망을 가졌던 디트로이트. 유망주 케이드 커닝햄이 31점, 제이든 아이비가 22점을 올리며 분전했지만 팀의 불명예를 막지 못했다.

보스턴은 천당과 지옥을 오간 끝에 시즌 홈 15전 전승을 질주했다. 보스턴은 제이슨 테이텀이 31점, 크리스탑스 포르징기스가 35점을 올리며 진땀승을 거뒀다.

일방적인 흐름이 예상됐지만 전반은 완전히 다르게 전개됐다.

초반부터 커닝햄이 폭발한 디트로이트는 벤치 유닛들이 힘을 보태며 보스턴을 몰아붙였다. 특히 2쿼터 중반부터 보스턴의 득점 페이스가 주춤한 틈을 놓치지 않은 디트로이트는 순식간에 달아나며 66-47로 전반을 끝냈다. 기적 연출도 가능할 것으로 보였다.

하지만 디트로이트의 리드 폭은 너무 빠른 시간에 좁혀졌다. 전열을 정비한 보스턴은 3쿼터부터 포르징기스와 테이텀을 앞세워 맹렬히 디트로이트를 몰아붙였고, 디트로이트는 추풍낙엽처럼 흔들렸다. 19점 차 리드가 8분도 안 되는 시간에 1점 차까지 줄어들었다. 결국 82-82 동점으로 3쿼터가 종료됐다.

기세를 탄 보스턴은 데릭 화이트의 연속 득점으로 결국 리드까지 잡았다. 그러자 디트로이트도 커닝햄과 알렉 벅스의 외곽포로 응수하며 쉽게 물러서지 않았다. 경기 막판까지 접전으로 승부가 흘러갔다.

클러치에 먼저 치고 나간 건 보스턴이었다. 디트로이트의 슈팅 시도를 잇달아 블락으로 막아낸 보스턴은 테이텀의 레이업과 포르징기스의 외곽포로 종료 2분을 남기고 6점 차로 도망갔다.

그러나 디트로이트도 아이비가 놀라운 집중력을 발휘, 연속 6득점을 해내며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다. 보스턴은 앤드원 플레이와 3점슛으로 순식간에 동점을 허용하며 리드를 날렸다. 이후 양 팀이 한 차례씩 공격을 성공했고 결국 승부는 연장으로 향했다.

디트로이트는 연장에서도 보스턴과 치열하게 맞붙었다. 하지만 지친 커닝햄이 림으로 파고들던 도중 치명적인 턴오버를 범했고, 곧바로 화이트에게 3점슛을 허용했다.

균형을 무너트린 보스턴은 포르징기스가 영리한 패스로 화이트의 찬스를 살려주고, 이어진 포제션에선 테이텀의 패스를 받아 덩크를 꽂으며 승부에 쐐기를 박았다. 기적을 꿈꿨던 디트로이트는 아이제아 리버스가 자유투 2구를 모두 놓치며 힘이 빠졌다. 결국 보스턴이 디트로이트를 NBA 최다 연패로 몰아넣고 홈 전승 행진을 지켰다.

You May Also Like

More From Autho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