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스널, 충격 2연패→5위 토트넘과 승점 1점차…”올 시즌 최악의 경기! 못 이기는 게 당연”

아스널의 부진 속 토트넘 훗스퍼와 격차가 매우 좁혀졌다.

아스널은 12월 31일 오후 11시(한국시간) 영국 런던에 위치한 크레이븐 코티지에서 열린 2023-24시즌 프리미어리그(PL) 20라운드에서 풀럼에 1-2로 패했다. 풀럼전을 포함해 직전 3경기에서 승리가 없는 아스널은 4위가 됐다.

부카요 사카가 전반 5분 만에 골을 기록하면서 아스널은 리드를 잡았다. 전반 29분 라울 히메네스 동점골로 1-1이 됐다. 토미야스 타케히로를 넣어 변화를 준 아스널은 두들겼지만 골은 없었다. 후반 14분 바비 데 코르도바-레이드가 골을 터트리면서 풀럼이 역전에 성공했다. 레안드로 트로사르, 가브리엘 제수스에 이어 리스 넬슨까지 추가해 맹공격을 퍼부었다.

그러나 득점에 실패했다. 아스널은 1-2로 패했다. 리버풀과 1-1로 비긴 걸 시작으로 웨스트햄 유나이티드에 1-2로 패하더니 풀럼에 1-2로 졌다. 웨스트햄전에선 슈팅 30회를 기록하고도 무득점 속 웨스트햄에 패한 아스널은 풀럼전에서 슈팅 13회, 평균 점유율 61% 등을 기록하고도 1골에 그치며 패했다.

이제 아스널과 토트넘 간 승점 차이는 1점이 됐다. 토트넘은 무패를 달리다 5경기에서 승점 1점만 얻는 부진에 빠졌다. 이후 3연승을 올렸는데 브라이튼전에 패하며 위기에 빠지는 듯했는데 본머스를 3-1로 잡으면서 승전보를 올렸다. 승점 39점이 된 토트넘은 4위 아스널을 바짝 추격했다. 선두 싸움을 펼치던 아스널은 어느새 4위도 위태로운 처지가 됐다.

미켈 아르테타 감독은 “이틀 전 경기(웨스트햄전)에선 이길 자격이 있는데도 졌는데 오늘은 그 수준도 아니었다. 비슷한 장면에서 두 골을 내줬다. 이번 시즌 최악의 경기력이다. 후반에 역동성을 추가하기 위해 선수들을 투입했는데 바라던 상황은 없었다. 공을 계속해서 내주면 어떤 추진력도 얻을 수 없다”고 하면서 혹평을 내렸다.

데클란 라이스도 “매우 실망스럽다. 받아들이기 어렵다. 이기기 부족한 경기였다. 2연패는 받아들이기 어렵다. 웨스트햄전 슈팅 30회를 하고 상대 박스 안에서 수많은 터치를 하고도 못 이겼다. 올라가면 통제력, 결정력이 있어야 한다. 골을 넣지 못하고 졌다. 다시 선두로 올라갈 기회를 놓쳤다. 다시 출발해야 하는 때다. 난 리그 순위를 보지 않는데 관여하지 않고 긍정적인 태도를 취할 것이다”고 이야기했다.

You May Also Like

More From Autho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