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브라위너 1골 1도움’…맨시티, 뉴캐슬 꺾고 EPL 2위로

Estimated read time 1 min read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맨체스터 시티(맨시티)가 뉴캐슬 유나이티드를 꺾고 2위로 올라섰다.

맨시티는 14일(한국시간) 영국 뉴캐슬의 세인트 제임스 파크에서 열린 2023~2024시즌 EPL 21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뉴캐슬에 3-2로 역전승했다.

리그 3연승에 성공한 맨시티는 2위(승점 43)로 올라서며 선두 리버풀(승점 45)을 승점 2점 차로 추격했다.

반면 뉴캐슬은 리그 10위(승점 29)에 머물렀다.

맨시티가 전반 26분 베르나르두 실바의 선제골로 앞서갔으나, 전반 35분 뉴캐슬의 알렉산더 이삭과 37분 앤서니 고든에 연속 실점하며 역전당했다.

반격에 나선 맨시티는 후반 24분 교체로 들어온 케빈 더브라위너가 5분 만에 동점골로 균형을 맞췄다.

팽팽했던 승부는 후반 추가시간에 갈렸다. 더브라위너의 패스를 오스카르 보브가 잡아 극장골을 터트렸다. EPL 데뷔골이다.

You May Also Like

More From Author